페이스북 트위터 메일보내기 스크랩하기 홈으로

김현미 장관, “기계산업 혁신 키워드는 자율화·협력화”

‘제3회 기계설비의 날’ 기념식서 유공자 표창·기계설비인 격려

페이스북 트위터

김현미 국토부장관이 12일 서울 63컨벤션센터에서 열린 '제 3회 기계설비의 날' 기념식에 참석해 축사를 하고 있다. <사진제공=국토교통부>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은 12일 서울 63 컨벤션센터에서 개최된 ‘제3회 기계설비의 날’ 기념식에 참석해 기계설비산업 발전에 기여한 유공자들을 격려하고, 4차 산업혁명 시대에 기계설비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주요 기계설비단체의 연합회인 대한기계설비단체총연합회는 기계설비산업의 도약과 발전을 위해 2016년부터 7월 16일을 ‘기계설비의 날’로 제정해 기념해왔다.

김 장관은 기계설비산업 공로자(국토부장관 표창 15명)를 포상한 뒤 축사를 통해 “지난 4월 43만 기계설비인의 오랜 숙원이었던 ‘기계설비법’이 제정됐다”면서 “이를 계기로 건설산업에서 기계설비산업의 위상이 재정립되고 한 단계 더 도약하길 기원하다”고 밝혔다.

이어 김 장관은 “건설산업의 생산성을 획기적으로 개선하기 위해 정부가 추진하고 있는 ‘건설산업 혁신방안’에 기계설비인도 적극적으로 참여해 건설산업이 우리나라 경제발전의 핵심 축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관심과 협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CEO스코어데일리/세종=박운석 기자]
[pen@ceoscoredaily.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