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트위터 메일보내기 스크랩하기 홈으로

CJ프레시웨이, 단체급식부문 선전에 3Q 매출액 7043억 원 기록

페이스북 트위터

CJ프레시웨이(대표 문종석)가 올해 3분기 매출액이 7043억4800만 원으로 전년 동기 6620억2200만 원 대비 6.4% 증가했다고 9일 발표했다.

같은 기간 영업이익은 148억6300만 원에서 132억5300만 원으로 10.8% 감소한 반면 당기순이익은 -72억5000만 원에서 50억1500만 원으로 흑자 전환했다.

단체급식 부문의 매출 성장이 두드러지면서 지난 2분기에 이어 연속으로 분기당 매출 7000억 원을 넘어섰다. 해당 사업부문은 추석 연휴로 인해 전년 동기보다 영업일수가 적었음에도 불구하고 견고한 신규수주를 바탕으로 매출 1133억 원을 달성했다. 이는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약 20% 증가한 수치다.

식자재 유통 부문 매출도 외식업계 경기침체와 소비 심리 악화에도 불구하고 전년 동기 대비 약 4.2% 증가한 5517억 원을 기록했다. 특히 가정간편식(HMR) 소비 증가에 따라 1차 도매 및 원료 경로 부문 매출은 전년 대비 두 자릿수 이상의 높은 성장을 이어갔다.

CJ프레시웨이 관계자는 "경기 침체로 전방산업인 외식업계의 불황이 지속되고 있지만 상품-물류-영업 등 차별화된 경쟁력이 신규 거래처 수주라는 결과물로 나타나면서 견고한 매출 성장세를 지속하고 있는 점은 고무적”이라며 “외형 성장과 동시에 수익성 확보를 도모하는 경영활동을 지속해 견고한 성장세를 이어나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CEO스코어데일리 / 이재아 기자 / leejaea555@ceoscore.co.kr]

이재아 기자
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