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자산운용 2차전지 레버리지 ETF, 5영업일 수익률 42.6%  

<사진=삼성자산운용>

삼성자산운용은 KODEX 2차전지산업레버리지가 5영업일(이달 18~24일)만에 수익률 42.6%를 달성했다고 25일 밝혔다. 같은 기간 KOSPI200은 -0.41%, KOSDAQ은 3.52%의 수익을 기록했다.

KODEX 2차전지산업레버리지는 기존에 상장된 KODEX 2차전지산업 상장지수펀드(ETF)가 추종하는 FnGuide 2차전지 산업지수를 2배 따라가는 레버리지ETF로 지난 4일 KODEX 2차전지핵심소재10Fn과 함께 시장에 출시됐다.

삼성자산운용은 전 세계 시장을 선도하고 있는 국내 2차전지 산업 밸류체인 대표 기업들에 레버리지형태로 투자할 수 있는 상품을 찾는 적극 투자자들의 니즈를 반영해 출시했다. 해당 상품은 2차전지 산업 전반의 성장을 보다 적극적으로 따라가고자 할 때 적합하다.

KODEX 2차전지산업은 2차전지 산업 전반에 골고루 분산투자하는 ETF로 배터리 셀, 소재, 장비, 부품 등 밸류체인 전반에 투자한다. △삼성SDI △LG에너지솔루션 △포스코퓨처엠 △에코프로비엠 △SK이노베이션 등 25개 종목을 담고 있다.

양극재 등 2차전지 핵심소재에 집중 투자하는 삼성자산운용의 ‘KODEX 2차전지핵심소재10Fn’도 같은 기간 23.48%의 높은 수익률을 기록했다.

정재욱 삼성자산운용 ETF운용3팀장은 “KODEX 2차전지산업레버리지 ETF의 경우 2차전지 산업 성장이 지속되는 현 상황에서 2차전지 지수의 일간 수익률 2배를 추종하기 때문에 요즘과 같이 시장이 일방향으로 상승할 때 더 탄력적으로 복리효과를 누리며 상승의 효과를 톡톡히 볼 수 있다”고 말했다.

[CEO스코어데일리 / 김유진 기자 / yujin@ceoscore.co.kr]

댓글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