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연혜 가스공사 사장, 동절기 천연가스 수급·설비 안전 현황 점검

인천생산기지 현장 점검

최연혜 한국가스공사 사장이 1일 인천생산기지를 방문해 동절기 천연가스 수급 및 설비 안전 현황을 집중 점검하고 있다. <사진=한국가스공사>

한국가스공사(가스공사)가 올 겨울 강추위에 대비해 안정적인 천연가스 공급에 만전을 기한다.

최연혜 가스공사 사장은 1일 인천생산기지를 방문해 동절기 천연가스 수급 및 설비 안전 현황을 집중 점검했다고 이날 밝혔다.

최 사장은 △천연가스 수급 현황 △천연가스 생산 설비 안전 관리 실태 △동절기 비상대기조 운영 △지진 대비 태세 등 전 방위적인 대응 현황을 살폈다.

가스공사는 올해 10월부터 ‘LNG 수급 비상대응반’을 구성해 운영 중이다. 이를 통해 중동 분쟁, 이상 한파 등 비상 상황에 빈틈없이 대비하고 있다.

최 사장은 “모든 국민이 따뜻한 겨울을 보낼 수 있도록 생산·공급 시설 안전 관리를 강화해 안정적인 천연가스 공급에 총력을 기울여 달라”고 당부했다.

[CEO스코어데일리 / 오창영 기자 / dongl@ceoscore.co.kr]

댓글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