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창선 중흥그룹 회장, 백정완 대우건설 대표 취임식 참석

정창선 중흥그룹 회장

중흥그룹(회장 정창선)은 정창선 회장이 백정완 대우건설 신임 대표이사 취임식에 참석한다고 15일 밝혔다.

대우건설은 16일 본사 서울시 중구 푸르지오아트홀에서 백 대표 취임식을 개최한다. 정 회장의 이번 방문은 중흥그룹과 대우건설 간의 인수합병(M&A) 이후 처음이다.

이번 행사에는 정 회장이 참석해 백 대표의 취임을 직접 축하하고, 임직원의 노고를 격려하는 메시지를 전달할 계획이다. 중흥그룹과 대우건설의 합심을 통해 향후 발전 방향을 모색하자는 취지다.

앞서 중흥그룹은 지난해 12월 대우건설 지분 50.97% 인수를 위한 주식매매계약을 체결했다. 이후 올해 2월 공정거래위원회의 기업결합 승인을 거쳐 조직개편 등의 인수가 마무리됐다. 이 과정에서 중흥그룹은 대우건설의 독립경영과 함께 주택 브랜드 '푸르지오'를 독자적으로 운영하기로 방침을 세운 바 있다.

정 회장은 "백 대표는 대우건설 임직원에게 높은 신망을 받고 있으며 대우건설의 재도약을 이끌 적임자라고 생각한다"며 "대우건설이 세계 최고의 건설기업이 될 수 있도록 역량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CEO스코어데일리 / 성희헌 기자 / hhsung@ceoscore.co.kr]

댓글

등록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