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흥건설, 공사 현장 안전점검 위한 '로봇개' 시연

중흥건설이 25일 광주광역시 임동 공사현장에서 '로봇개(스팟)' 시연 행사를 가졌다. <사진제공=중흥건설>

중흥건설(회장 정창선)이 광주광역시 임동 공사현장에서 안전강화를 위한 '로봇개(스팟)' 시연 행사를 가졌다고 25일 밝혔다.

이날 행사는 최근 시행된 중대재해처벌법에 대한 대응 체계를 구축하고, 공사현장에서 발생할 수 있는 안전사고를 최소화하기 위한 취지에서 마련됐다.

로봇개는 현장 곳곳의 상황을 실시간으로 촬영해 현장사무실과 본사에 전송하는 시스템을 갖추고 있다. 이에 따라 언제든지 현장 파악이 가능하며, 이상 발견 즉시 각종 안전사고를 미연에 방지할 수 있다.

중흥건설 관계자는 "일일이 인력이 미치지 못하는 시간대나 장소 등을 로봇개를 통해 실시간으로 확인하고 조치할 수 있다는 점에서 매우 유익한 장비로 평가된다"고 말했다.

한편 중흥건설은 현장의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주기적인 현장 점검과 현장소장, 안전관리 직원에 대한 교육을 주기적으로 진행하고 있다. 앞으로도 공사현장의 안전 강화를 위해 다양한 프로그램의 도입 및 개발에 집중할 계획이다.

[CEO스코어데일리 / 성희헌 기자 / hhsung@ceoscore.co.kr]

댓글

등록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