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CC, 종이 사보 폐간…웹진으로 전면 디지털화

다양한 콘텐츠로 소비자 및 임직원 소통 강화

'KCC 웹진'. <사진제공=KCC>

KCC(대표 정몽진)가 1993년부터 발행한 인쇄 사보 'KCC 월드'를 통권 346호로 폐간하고, 올해부터 웹진으로 통합한다고 14일 밝혔다.

'KCC 웹진'은 올 1분기 동안 약 10만뷰를 달성하며 사내외에서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KCC는 지난해까지 종이 사보와 웹진을 동시발행하며 디지털 운영기반을 마련했다. 이어 1993년 1월부터 2021년 12월까지 29년간 통권 346호 발행을 끝으로 인쇄사보를 폐간했으며, 2022년 1월부터 전면적인 웹진 발행으로 디지털 소통에 나서게 됐다.

월간으로 발행되는 웹진은 최근 강화된 ESG(환경·사회·지배구조) 활동과 더불어 B2B(기업간거래) 파트너와 제품 및 사업분야와 관련된 정보 등을 쉽게 접할 수 있도록 디지털 환경을 구축했다.

또 사내 소통강화를 위해 임직원이 직접 참여하는 콘텐츠를 확대했으며, 텍스트와 이미지 중심의 사보와는 차별화된 동영상 콘텐츠를 대폭 늘렸다.

올해 1분기 평균 페이지뷰는 약 2만7000회, 월평균 접속자 수는 2000명 이상으로 점차 증가하는 추세다. 주요 콘텐츠로는 동영상 '수다톡톡 MBTI편'이 인기를 끌고 있고, 신입사원 소개 콘텐츠나 기념사진을 디지털로 그려주는 '상도리의 화실'도 참여가 늘고 있다.

스마트폰 환경에서 보다 쉽고 편하게 웹진 콘텐츠를 소비할 수 있도록 텍스트 위주의 정보제공 대신 이미지 중심인 카드형 콘텐츠나 동영상, 짧은 영상클립 등을 활용하고 있다. 뉴스의 경우는 월 단위 발행에서 보도시점에 바로 업데이트 할 수 있다.

KCC 웹진에 접속하면 다양한 형태의 소셜미디어 채널을 함께 볼 수 있도록 구성해 KCC의 모든 콘텐츠를 한번에 소비할 수 있는 허브 사이트의 역할도 수행하고 있다.

KCC 관계자는 "회사의 커뮤니케이션 채널로서 중요한 역할을 하는 사보가 인쇄에서 디지털로 전환된 것은 KCC의 변화를 상징한다"며 "글로벌 소재화학기업으로서 시간 장소의 제약 없이 임직원과 소비자가 유익하고 다양한 콘텐츠를 즐길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CEO스코어데일리 / 성희헌 기자 / hhsung@ceoscore.co.kr]

댓글

등록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