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건설, 우수 파트너사 확대…73곳 선정

포상금 지급하며 파트너사 지원 강화

하석주 롯데건설 대표(가운데)와 2022년 우수 파트너사 대상으로 선정된 아세아종합건설의 박준석 대표(왼쪽)와 두송건설의 송명근 대표가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롯데건설>

롯데건설(대표 하석주)은 73개사의 우수 파트너사를 선정했다고 27일 밝혔다.

롯데건설은 지난 26일 롯데호텔 소공점에서 우수 파트너사 시상식을 진행했다. 롯데건설은 원자재 가격 상승과 노조, 정부의 규제 등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현장의 품질과 안전을 위해 최선을 다해 준 파트너사에게 감사의 마음을 표하기 위해 지난해보다 우수 파트너사를 대폭 확대했다.

최우수 파트너사를 6개사로 늘리고, 도배나 유리공사 등의 소규모 필수 공종과 해외 현장에서 우수 파트너사를 신규로 선정했다.

특히 시공 분야와 안전 분야 최고의 파트너사로 선정된 대상 파트너사에는 계약 우선협상권을 보장하는 인센티브를 제공한다. 또 이번에 선정된 우수 파트너사와 최우수 파트너사에는 각각 500만원과 3000만원의 포상금이 지급됐다. 뿐만 아니라 계약 기회 확대, 계약이행 보증증권 면제 및 경감, 동반성장 펀드 및 전문기관과 연계한 경영개선 컨설팅 프로그램 등에 참가신청시 우선권을 주는 등 혜택이 주어진다.

롯데건설 관계자는 "함께 성장해나가는 파트너사에 실질적인 인센티브를 제공할 수 있는 방향에 대해 고민해왔고, 그 결과 우수파트너사 포상제도를 대폭 확대하고 강화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동반성장 제도를 제공해 파트너사의 사기진작과 상생협력 가치 실현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CEO스코어데일리 / 성희헌 기자 / hhsung@ceoscore.co.kr]

댓글

등록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