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솔루션, 세계 복합소재전시회 참가…수소탱크 선봬

한화시마론의 초고압 탱크 ‘넵튠’ 전시
경량 복합소재도 선보여

한화솔루션이 ‘JEC WORLD 2022 국제 복합소재 전시회’에 참가한다. 사진은 전시회 부스. <사진제공=한화솔루션>

한화솔루션(대표 이구영·류두형·김동관·김은수·남이현)이 3~5일까지(현지시간) 프랑스 파리에서 열리는 ‘JEC WORLD 2022 국제 복합소재 전시회’에 참가한다고 3일 밝혔다.

‘JEC WORLD’는 자동차·항공기 등 산업 제품에 사용되는 최신 복합소재 기술이 공개되는 전시회다. 한화솔루션 첨단소재 부문은 이번 전시회에서 차량 및 드론용 수소 탱크와 경량 복합소재 부품을 선보인다.

이번에 전시하는 한화시마론의 넵튠(Neptune) 탱크는 초대용량(2000리터)의 타입4 복합소재 탱크이다. 동일 용량 탱크 중 세계에서 가장 높은 압력(517bar)으로 수소를 저장할 수 있어 경제성이 뛰어나다.

이 외에도 PP(폴리프로필렌) 기반의 경량 복합소재인 슈퍼라이트(SuperLite)를 비롯, 스트롱라이트(StrongLite) 등 다양한 자동차용 소재 및 부품을 전시한다.

한화솔루션은 2020년 말 미국 수소탱크 업체인 시마론 인수 후 북미·유럽 시장을 집중 공략하고 있다. 지난해에는 텍사스 에너지 회사 선브리지와 2억6000만달러(약 3050억원) 규모의 압축천연가스(CNG) 운송용 튜브트레일러 공급 계약도 체결했다. 한화솔루션은 수소·CNG 탱크 수요 증가에 따라 미국 앨라배마주에 1차로 약 5100만달러(약 600억원)를 투자해 공장을 건설하고 있다.

류두형 한화솔루션 대표는 “넵튠 등 타입4 제품으로 북미, 유럽 등 글로벌 수소 탱크 시장을 적극적으로 공략 중”이라며 “최고 수준의 수소 탱크 연구개발(R&D) 능력을 바탕으로 우주 로켓용 연료 탱크 시장에도 진출하겠다”고 말했다.

[CEO스코어데일리 / 박준모 기자 / Junpark@ceoscore.co.kr]

댓글

등록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