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AI, KISA와 항공우주산업 분야 사이버보안 업무협약

안전한 사이버 환경 조성으로 항공우주산업 발전 기대

23일 열린 사이버보안 업무협약식에서 강용석 KAI 정보보안실 상무(왼쪽)과 최광희 KISA 디지털보안산업본부장(오른쪽)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제공=KAI>

한국항공우주산업(이하 KAI)은 한국인터넷진흥원(이하 KISA)과 대한민국 항공우주산업 발전을 위한 안전한 사이버 환경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3일 밝햤다.

이번 협약은 우주·항공·방산 등 국가전략기술 분야의 중요성이 커짐에 따라 항공우주분야의 사이버 위협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마련됐다. 또한 스마트공장 및 항공 분야의 미래로 떠오르는 도심항공교통(UAM)의 융합 보안 강화에도 협력할 예정이다.

양 기관은 항공우주 분야 융합보안 및 최정예 정보보호 전문 인력 양성 교육 지원, 최신 사이버 위협정보 공유 및 침해 대응 체계 협력 등 사이버보안 강화를 위한 활동을 수행할 계획이다.

강용석 KAI 정보보안실장 상무는 “최근 방산 기업 대상으로 글로벌 해킹 그룹의 해킹 시도가 증가했다”며 “외부 해킹 시도로부터 방산 기술을 보호하기 위해 침해 위협 대응 활동을 협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최광희 KISA 디지털보안산업본부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국가안보와 직결되는 항공우주산업 분야의 사이버안보 대응역량 강화에 기여하고자 한다”며 “앞으로도 국가 전략기술 분야의 안전한 사이버 환경 조성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CEO스코어데일리 / 박준모 기자 / Junpark@ceoscore.co.kr]

댓글

등록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