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카자흐스탄 대통령 만나 ‘부산엑스포’ 유치 지원 요청

이인용 삼성전자 CR담당 사장(왼쪽)은 28일(현지시간) 카자흐스탄 아스타나에서 열린 IT 행사 '디지털 브리지 포럼'에 참석해  카심조마르트 토카예프 카자흐스탄 대통령을 접견했다. <출처=카자흐스탄 대통령실>

삼성전자가 카자흐스탄에서 열린 IT 행사 ‘디지털 브리지 포럼’에 참석하고, 카자흐스탄 대통령 등 정부 관계자들을 만나 ‘2030 부산세계박람회(엑스포)’ 유치 협력을 요청했다.

이인용 삼성전자 CR담당 사장은 28일(현지시간) 카자흐스탄 아스타나에서 ‘디지털 브리지 포럼’ 기조연설자로 나서 ‘스마트 홈에서 스마트 시티까지, 한국의 경험’이라는 주제로 스마트 시티 구현을 위한 디지털 기술 등 신기술을 통한 혁신이 가져올 미래에 대해 소개했다.

이달 28일부터 29일까지 개최된 ‘디지털 브리지 포럼’은 중앙아시아 최대 규모의 IT 행사로 카자흐스탄 대통령, 디지털부 장관과 국내외 IT 기업 CEO 등 주요 인사들이 참석했다.

이 사장은 이날 카심조마르트 토카예프 카자흐스탄 대통령을 접견한 자리에서 △카자흐스탄 정부의 IT 전문인력 양성 정책과 관련한 삼성전자의 교육 지원 △각 부처의 디지털화 협력 성과와 향후 계획에 대해 논의했다.

이와 함께 이 사장은 부산 엑스포 유치에 대해 카자흐스탄 정부의 지속적인 관심과 지원도 요청했다.

[CEO스코어데일리 / 김동일 기자 / same91@ceoscore.co.kr]

댓글

등록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