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은, 벤처기업·중견기업의 전략적 제휴 지원 ‘KDB 테크커넥트 데이’ 개최

산업은행 본사 전경. <사진=KDB산업은행>

KDB산업은행(회장 강석훈)은 한국발명진흥회와 공동으로 지난 22일부터 23일까지 이틀간  소재·부품·장비·바이오헬스 산업을 영위하는 벤처기업과 중견기업의 전략적 투자 기반 협력을 추구하는 ‘KDB 테크커넥트 데이(TechConnect Day)’ 를 개최했다고 24일 밝혔다.

KDB 테크커넥트 데이는 산업은행이 기술기반 벤처기업의 기술사업화와 중견·대기업의 오픈이노베이션 지원을 위해 15년부터 정기적으로 개최해 오고 있는 벤처기업과 중견·대기업 간 전략적 제휴 지원 플랫폼이다.

벤처기업과 중견기업과의 일대일 비즈니스 밋업(Meet-up)을 주선해 협력방안을 논의하는 방식으로 진행한다. 벤처기업의 기술·아이디어와 중견기업의 자금·네트워크가 결합돼 시너지를 창출할 수 있게 돕는다.

올해 5번째를 맞은 KDB 테크커넥트 데이에서는 산업은행과 한국발명진흥회가 공동으로 발굴한 24개 벤처기업과 11개 중견기업이 참여해 전략적 투자 및 M&A와 관련한 일대일 비즈니스 밋업이 총 33회 진행됐다.

그간 KDB 테크커넥트 데이는 다수의 벤처기업이 중견기업과 PoC(Proof of Concept), 기술 제휴, 판매 계약 등 다양한 사업협력의 성과를 창출해 왔다.

17개 벤처기업이 중견기업 등으로부터 430억원의 전략적 투자 유치에 성공했고, 4개사는 중견기업과의 M&A가 성사되는 등 테크커넥트 데이를 통해 벤처기업과 중견기업과의 다양한 협력이 이루어지고 있다.

특히 이번 테크커넥트 데이는 발명진흥회와 협력해 중견기업의 기술 수요에 적합한 우수 벤처기업과의 비즈니스 밋업이 이루어져 전략적 투자 및 사업협력 등 실질적 성과가 다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산은 관계자는 “KDB 테크커넥트 데이는 산업은행의 벤처지원플랫폼(KDB NextRound(투자유치플랫폼), NextRise(스타트업 페어), NextONE(스타트업 육성 프로그램) 등)의 하나로 벤처기업과 중견·대기업간 직접적 매칭을 지원함으로써 동반성장을 촉진하고 산업 경쟁력 강화에 기여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CEO스코어데일리 / 안은정 기자 / bonjour@ceoscore.co.kr]

댓글

등록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