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2차 한·EU ‘디지털 통상 협정’ 2차 협상…“디지털 통상 규범 협력 심층 논의”

20~22일 서울서 개최…데이터 이전·사이버 보안 등 주요 규범·협력 방안 모색

산업통상자원부 정부세종청사. <사진=연합뉴스>
산업통상자원부 정부세종청사. <사진=연합뉴스>

산업통상자원부(산업부)는 20일부터 22일까지 서울에서 제2차 한국·유럽연합(EU) 디지털 통상 협정 협상을 진행한다고 이날 밝혔다.

한·EU 디지털 통상 협정은 디지털 무역에 참여하는 기업과 소비자에게 신뢰할 수 있고, 개방적이면서 공정한 디지털 무역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추진됐다.

양측은 지난 2022년 11월 합의한 디지털 통상 원칙에 따라 데이터 이전, 개인정보보호, 사이버 보안, 전자 계약 등 디지털 통상 주요 규범과 협력 방안을 논의 중이다. 

이번 협상은 지난해 12월 벨기에 브뤼셀에서 열린 제1차 협상에 이은 것으로, 양측 정부 대표단 등 총 30여 명이 참석해 세부 내용을 논의하고, 협상 진전 방안을 모색할 계획이다.

산업부는 한·EU 디지털 통상 협정을 통해 국내 기업들이 디지털 통상 네트워크를 확대하고, 비즈니스 경쟁력을 높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산업부 관계자는 “협상 과정에서 업계를 포함한 이해관계자들과 긴밀하게 소통해 나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CEO스코어데일리 / 김은서 기자 / keseo@ceoscore.co.kr]

댓글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