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이노 울산콤플렉스, 취약계층 어르신 결식 해결 지원비 1억5000만원 전달

‘SK 한끼나눔 온(溫)택트 지원사업’ 추진…구성원 급여로 기부금 조성

SK이노베이션 울산콤플렉스가 20일 울산 남구 선암도 행정복지센터에 ‘SK 한끼나눔 온(溫)택트 지원사업’ 비용 1억5000만원을 전달하고 있다. <사진=SK이노베이션 울산콤플렉스>
SK이노베이션 울산콤플렉스가 20일 울산 남구 선암도 행정복지센터에 ‘SK 한끼나눔 온(溫)택트 지원사업’ 비용 1억5000만원을 전달하고 있다. <사진=SK이노베이션 울산콤플렉스>

SK이노베이션 울산콤플렉스(울산CLX)가 독거 어르신에게 쌀과 도시락을 제공하는 ‘SK 한끼나눔 온(溫)택트 지원 사업’에 1억5000만원을 기탁했다.

SK이노베이션 울산CLX는 20일 울산 남구 선암동 행정복지센터에서 사업 경비 전달식을 개최했다고 이날 밝혔다. 

SK이노베이션 울산CLX는 코로나 펜데믹 장기화로 끼니 해결이 쉽지않은 취약계층 어르신들의 결식 해결을 위해 지난 2021년부터 SK 한끼나눔 온택즈 지원 사업을 펼치고 있다. 해당 사업을 통해 현재까지 483명의 어르신에게 약 3억7000만원을 후원했다.

이날 전달된 사업비는 사설 급식봉사단체의 지원 중단으로 끼니 해결이 어려운 취약계층 어르신 150세대에게 연말까지 쌀 20kg와 SK 한끼나눔 도시락 세트를 제공하는 데 사용된다. 지원 사업비는 SK이노베이션 울산CLX 구성원들의 급여 1%를 기부금으로 조성하는 ‘SK 1% 행복나눔기금’으로 마련했다.

SK이노베이션 울산CLX 관계자는 “SK 구성원들의 마음과 정성을 담은 한 끼 식사가 어르신에게 건강과 행복으로 전해지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CEO스코어데일리 / 김은서 기자 / keseo@ceoscore.co.kr]

댓글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