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시 삼성”…삼성전자 브랜드 가치 110조원 ‘독보적 1위’

인터브랜드 한국 법인 ‘베스트 코리아 브랜드 2024’
현대차 24조3682억원 ‘2위’…기아 3위·네이버 4위

서울 서초구 삼성전자 서초사옥. <사진=연합뉴스>

삼성전자의 브랜드 가치가 국내에서 가장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글로벌 브랜드 컨설팅 기업인 인터브랜드의 한국 법인은 ‘베스트 코리아 브랜드 2024’를 23일 발표했다.

인터브랜드가 집계한 올해 국내 톱50 브랜드 가치는 지난해 대비 6.6% 증가한 214조1940억원으로 집계됐다.

인터브랜드는 “지속적인 경기 침체와 다양한 산업 분야에 걸친 경쟁 심화에도 한국 브랜드는 변화에 적극적으로 대응하고 기회를 포착해 눈에 띄는 성장을 이뤘다”고 설명했다.

올해 삼성전자의 브랜드 가치는 지난해 대비 6.9% 증가한 109조1235억원을 기록했다. 이에 국내 브랜드 가치 1위에 올랐다.

같은 기간 현대자동차는 20.9% 확대된 24조3682억원으로, 2위에 자리했고, 기아는 9.5% 증가한 8조4271억원으로, 3위였다.

4위는 네이버였다. 네이버의 올해 브랜드 가치는 지난해 대비 7% 상승한 7조2215억원이었다.

지난해 6위였던 LG전자는 1년 새 54.5% 오른 5조5775억원으로 조사됐다. 이에 5위로 한 계단 뛰어올랐다.

이들 톱5 브랜드 가치는 총 154조7181억원으로, 상위 50개 브랜드 가치의 약 72.2%를 차지했다.

또 △쿠팡(11위·2조7280억원) △카카오뱅크(39위·5914억원) △LG에너지솔루션(43위·5469억원) 등도 두 자릿수의 성장률을 기록하며 브랜드 가치가 상승했다.

CJ올리브영(33위·7230억원)과 아성다이소(49위·4117억원), LG이노텍(50위·4056억원)은 올해 국개 톱50 브랜드에 새롭게 진입했다.

이와 관련해 인터브랜드는 “변화하는 시장에 빠르게 적응하고 소비자에게 새로운 브랜드 경험을 제공하며 미래를 적극적으로 준비하려는 노력이 돋보였다”고 말했다.

[CEO스코어데일리 / 오창영 기자 / dongl@ceoscore.co.kr]

댓글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