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에너빌리티, 지속경영의지 담은 ‘2022 통합보고서’ 발간

ESG 관리체계 개편으로 지속가능경영 실행력 ↑

두산에너빌리티 2022 통합보고서 표지. <사진제공=두산에너빌리티>

두산에너빌리티는 지난해 사업 성과와 지속가능경영 활동을 담은 '2022 통합보고서'를 발간했다고 22일 밝혔다.

두산에너빌리티는 주주, 고객 등 이해관계자와 소통하기 위해 지속가능경영 의지와 재무적·비재무적 성과를 포함한 통합보고서를 2013년부터 발간해 왔다. 이번 보고서는 두산중공업에서 신규 사명 두산에너빌리티로 변경한 후 처음으로 발행하는 통합보고서다.

두산에너빌리티는 지속가능성을 향한 에너지라는 뜻을 담은 새로운 영문 슬로건 ‘Energy toward Sustainability’를 이번 보고서의 제호로 정했다. 또한 △수소터빈으로의 전환이 진행중인 가스터빈 △해상풍력을 포함한 신재생에너지 △수소사업 △SMR(소형모듈원전)을 포함한 차세대 원전 등 두산에너빌리티의 4대 성장사업과 3D프린팅, 폐자원 에너지화, 디지털 전환 등 신규 사업의 성과와 계획이 포함됐다.

두산에너빌리티는 올해부터 ESG(환경·사회·지배구조)위원회의 실행력을 높이기 위해 BG 사업부문 중심 체제로 조직을 개편했다. 또한 각 부문장들이 환경·사회지배구조 분과를 전담 관리하며 실행계획과 성과를 관리할 예정이다.

정연인 두산에너빌리티 사장은 “두산에너빌리티는 지속가능한 성장과 사회적 가치 창출을 위한 실행력을 더욱 높이기 위해 ESG 관리 체계를 개선했다”며 “앞으로도 내실있는 ESG 성과가 포함된 통합보고서를 통해 사회의 각 이해관계자와 적극적으로 소통할 것”이라고 말했다.

[CEO스코어데일리 / 박준모 기자 / Junpark@ceoscore.co.kr]

댓글

등록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