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랜드, 차세대 도심형 아울렛 'NC대전유성점' 그랜드 오픈

▲ⓒ 이랜드는 17일 오전 NC대전유성점의 그랜드 오픈 행사를 개최하고, 본격적으로 고객을 맞았다.<사진제공=이랜드>

이랜드가 차세대 도심형 라이프스타일 아울렛 ‘NC대전유성점’을 개점했다.

이랜드는 17일 오전 NC대전유성점의 그랜드 오픈 행사를 개최하고, 본격적으로 고객을 맞았다.

이날 오픈행사에는 윤성대 이랜드리테일 대표 등 이랜드그룹 임직원과 이장우 대전시장 당선인, 박희삼 골든하이 회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도심형 라이프스타일 아울렛 NC대전유성점은 연면적 약 7만6000㎡, 영업면적 5만5000㎡ 규모를 자랑하며, 지하1층부터 지상 10층까지 총 250여개 브랜드를 만나볼 수 있다.

특히, 영맘과 가족 단위 고객이 도심 속에서 편하게 쉬고 힐링하며, 쇼핑을 즐길 수 있도록 다양한 체험시설을 입점시켰다. 키즈카페, 복합문화공간 ‘휘게문고’, ‘아트키즈팩토리’ 등 온 가족이 즐길 수 있는 교육 및 체험형 콘텐츠와 함께 압도적인 규모의 아동 카테고리를 완성해 선보인다.

이랜드 관계자는 “기존 백화점과는 다른 차별화 콘텐츠를 통해 지역에 신선한 바람을 불러일으키고, 새로운 랜드마크로 자리잡을 것”이라고 말했다.

[CEO스코어데일리 / 김수정 기자 / ksj0215@ceoscore.co.kr]

댓글

등록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